‘실력파 싱어송라이터’ 엄지희를 주목하라…11일 두 번째 싱글 발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엄지희 / 사진제공=스테레오 트라이브

엄지희 / 사진제공=스테레오 트라이브

여성 싱어송라이터 엄지희가 두 번째 싱글 앨범을 발매한다.

엄지희의 소속사 스테레오 트라이브는 5일 “엄지희가 오는 11일 새 디지털 싱글 음원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싱글은 지난해 8월 엄지희가 처음으로 발표한 싱글 ‘플립(just friend..)’ 이후 약 5개월 만의 신곡이다. 이번 두 번째 싱글은 솔로 아티스트 엄지희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곡이 될 전망이다.

언더 뮤직계의 숨은 실력자로 유명한 엄지희는 깊은 음색을 소유한 가수다. 그동안 여러 뮤지션들의 피처링과 MBC 드라마 ‘좋은 사람’ ‘다시 시작해’ OST에 참여해 듣는 이들을 빠져들게 하는 감미롭고 호소력 짙은 보컬을 선보였다.

엄지희는 특히 힙합, 네오소울 등 장르를 넘나들며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협업을 펼쳤고, 어떤 분위기의 곡과도 모두 잘 어울리는 음악 소화 능력을 보여줬다.

소속사 관계자는 “엄지희가 작년 8월에 발표한 솔로 데뷔곡 ‘플립(just friend..)’에 이어 두 번째 싱글을 발매하게 됐는데 듣는 사람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감싸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엄지희의 새 싱글은 오는 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