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새해 인사 “춥다, 반가워 2018″…김수미와 母女 인증까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서효림/ 사진제공=콘텐츠와이

서효림/ 사진제공=콘텐츠와이

배우 서효림이 SNS를 통해 새해 인사를 전했다.

서효림은 5일 자신의 SNS에 “춥다 반가워 2018″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하며 팬들에게 새해 인사를 건넸다. 사진 속 서효림은 보는 이들을 기분 좋게 만드는 상큼한 미소와 매력적인 눈웃음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같은날 소속사 콘텐츠와이도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연출 주성우, 극본 박현주)’에 출연 중인 서효림과 김수미의 현장 스틸을 공개, 드라마 속 찰떡 케미를 인증했다. 두 사람은 실제로도 끈끈한 사이임을 증명하듯 환한 미소를 지으며 자석처럼 찰싹 붙어있다.

'밥상차리는남자' 서효림-김수미/ 사진제공=콘텐츠와이

‘밥상차리는남자’ 서효림-김수미/ 사진제공=콘텐츠와이

서효림은 김수미의 어깨에 머리를 기댄채 다정한 포즈로 진짜 모녀 같은 투샷을 완성했다. 또한 귀엽게 입술을 내민 채 꽃받침 포즈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서효림은 극중 엄마 춘옥(김수미 분)의 뜻에 따라 전 남편 소원(박진우 분)을 향한 마음을 접으려는 ‘연주’의 복잡한 심리를 섬세하게 그려내고 있다.

서효림 외 최수영, 온주완, 김갑수, 김미숙, 이일화, 심형탁, 박진우 등이 출연하는 ‘밥상 차리는 남자’는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45분에 2회 연속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