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감빵생활’ 안창환, 박해수 포수 제안에 응답할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12회 /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12회 / 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안창환이 박해수와 함께 다시 한 번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반전 엔딩을 만들었다.

지난 4일 방송된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똘마니(안창환)는 김제혁(박해수)이 휘두른 주먹에 입원 치료를 받고 돌아와 더욱 악랄한 복수 계획을 세웠다.

병원에 입원해있던 똘마니는 교도관이 잠시 휴대폰을 두고 자리를 비운 사이 몰래 운동선수 금지약물을 검색하며 음모를 세웠다. 이후 똘마니는 소지(김한종)를 돈으로 매수해 김제혁에게 운동선수 금지약물을 먹이도록 지시했지만 유한양(이규형)이 이를 알아보면서 계획은 실패로 돌아갔다.

이 모든 게 똘마니의 음모라는 사실을 알게 된 김제혁은 “모 아니면 도야. 승부를 봐야지”라며 똘마니를 찾아갔다. 다시 마주한 두 사람의 모습은 긴장감을 자아냈지만 김제혁은 똘마니에게 “내 포수해라. 내 옆에서 같이 운동하자”고 두 사람의 관계에 반전을 예고했다.

안창환은 살기 가득한 눈빛과 섬뜩한 목소리로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연기내공을 입증하고 있다. 그가 장식한 소름 돋는 엔딩은 극에 긴장감을 더하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매주 수·목요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