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특집 2018 아육대’, 종목별 화려한 세대교체..라인업 확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설특집 2018 아육대' 로고 / 사진제공=MBC

‘설특집 2018 아육대’ 로고 / 사진제공=MBC

MBC ‘설특집 2018 아이돌 육상·볼링·양궁·리듬체조·에어로빅 선수권 대회'(이하 설특집 2018 아육대) 측이 출연자를 공개했다. ‘설특집 2018 아육대’는 오는 15일 고양 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우주소녀 성소의 출연으로 이목을 끈 리듬체조 종목에는 구구단 샐리, CLC 장승연, 라붐 해인, 에이프릴 레이첼, 드림캐쳐 지유가 참여한다.

지난 설특집 ‘아육대’를 통해 화제를 낳은 신설종목 에어로빅 종목에는 전 금메달 팀인 그룹 아스트로를 포함해 업텐션, 더보이즈, 임팩트, 골든차일드, 온앤오프 등 총 6개 팀이 출전할 예정이다.

매년 아이돌이 가장 출전하고 싶어하는 종목인 ‘아육대’ 대표 종목 양궁에는 올해에도 역시 대세 아이돌이 대거 참여해 벌써부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양궁 여자 부문에 출전하는 팀은 트와이스, 레드벨벳, 여자친구, 러블리즈, 구구단, 다이아, 오마이걸 등이 출전하며, 남자 부문 또한 비투비, 빅스, 세븐틴, 몬스타엑스, NCT 127, 업텐션, 뉴이스트 W 등 각각 7팀이 대결을 펼칠 전망이다.

더욱 안전하게 돌아온 ‘설특집 2018 아육대’는 부상 위험이 적은 종목과 지난해에 이어 무(無)사고를 위한 착한 변화를 시도하며 본격 제작에 돌입했다. 녹화 방청 신청은 오는 8일부터 가능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