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찬성, 우영X치타 위한 서프라이즈 불꽃쇼 현장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MBC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

/ 사진제공=MBC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

그룹 2PM 찬성이 우영과 래퍼 치타를 위해 화끈한 불쇼를 펼친다. 

5일 방송되는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에서는 치타 2PM 우영 찬성의 불타오르는 고기 파티 현장이 공개된다.

동거를 시작하게 된 치타는 첫 식사로 고기를 제안했다고. 치타는 두 남자를 단골 정육점으로 이끌어 확고한 고기 취향을 밝히며 ‘고기 덕후’의 면모를 드러냈다. 특히 찬성은 ‘고기 덕후’ 치타가 인정할 정도로 맛있게 고기를 구워내 ‘고기 굽기 장인’이 됐다는 후문이다.

이와 관련 찬성이 화려한 불쇼를 펼치고 있는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찬성은 예상치 못한 불길에 자신도 깜짝 놀랐지만 ‘고기 굽기 장인’ 정신을 발휘해 애써 담담한 표정을 유지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그를 지켜보던 치타와 우영은 젓가락의 고기를 먹는 것을 잊은 듯 멍한 표정으로 불길을 쳐다보고 있어 폭소를 유발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모두가 놀란 가운데 치타는 “와~ 예스!”라며 남다른 스웨그를 뿜어냈다고. 또 이런 그녀의 리액션에 우영은 “역시 래퍼~!”라며 감탄을 했다고 전해져 찬성의 깜짝 불쇼 현장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치타와 우영을 깜짝 놀라게 만든 찬성의 서프라이즈 불쇼 현장은 5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개성만점 스타들의 리얼 동거 라이프를 통해 유쾌한 웃음과 훈훈한 감동을 선사해줄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은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