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소희, ‘친절한 기사단’ 합류… 첫 예능 MC 도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배우 윤소희 / 사진제공=SM C&C

배우 윤소희 / 사진제공=SM C&C

배우 윤소희가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친절한 기사단’을 통해 처음으로 예능 MC에 도전한다.

‘친절한 기사단’은 MC들이 자신들을 필요로 하는 사람들을 찾아가 일일 운전 기사가 돼 주는 이야기를 그린다. 다양한 손님들의 하루를 에스코트하며 특별한 사연을 들어보는 ‘공감 토크’를 나눈다.

윤소희 이외에도 개그맨 이수근, 김영철, 래퍼 마이크로닷이 MC로 출연해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윤소희는 tvN ‘식샤를 합시다’로 데뷔해 tvN ‘연애 말고 결혼’, JTBC ‘사랑하는 은동아’, MBC ‘군주 – 가면의 주인’ 등 다양한 작품으로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tvN ‘문제적남자-뇌섹시대’, SBS ‘런닝맨’, ‘마스터키’등을 통해 ‘뇌섹 여배우’라는 타이틀을 얻으며 활약했다. 이에 윤소희가 ‘친절한 기사단’을 통해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친절한 기사단’은 오는 24일 오후 8시 10분 첫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