힌트 ‘워키토키’ KBS 방송 부적격 판정… ‘뮤뱅’ 출연 불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걸그룹 힌트/ 사진제공=스타프로엔터테인먼트

걸그룹 힌트/ 사진제공=스타프로엔터테인먼트

신인 걸그룹 ‘힌트’의 새 앨범 타이틀곡 ‘워키토키’가 KBS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5일 스타프로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3일 발매된 힌트 미니 앨범 타이틀곡 ‘워키토키’가 KBS 심의를 통과하지 못했다.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워키토키’ 가사 중 ‘게임하는데 똥쭈 뿌씨쏘’ ‘게임하는데 아듀겐’ 등 게임 용어와 브랜드를 언급한 것이 문제가 됐다. 이로써 출연 예정이었던 KBS2 ‘뮤직뱅크’ 무대에도 설 수 없게 됐다.

소속사는 “이미 앨범이 나온상태에서 불가판정을 받았다.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며 “가사 수정후 재심의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힌트 미니앨범에는 타이틀곡 ‘워키토키’를 포함해 ‘LOVE BEAT’ ‘GIRLS ON TOP’ ‘담다디’ 등 총 4곡이 수록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