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연기자’ 정제원, 첫 주연작 ‘문집’ 6일 첫 방송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tvN 드라마스테이지 '문집' 공식 포스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tvN 드라마스테이지 ‘문집’ 공식 포스터 / 사진제공=tvN

래퍼 원(ONE)이 tvN 단막극 ‘문집’으로 배우 정제원으로의 본격적인 첫걸음을 내딛는다.

오는 6일 밤 12시 방송되는 ‘문집’ (극본 신하은, 연출 이윤정)은 어른이 된 소녀가 우연히 학창시절 문집을 받으며 펼쳐지는 첫사랑의 기억을 그린 이야기.

극중 정제원은 준수한 외모에 공부까지 잘하는 반장 진현 역을 맡았다. 진현은 모두에게 친절한 모범생이지만, 자신 만의 상처를 가진 시골 소년이다.

그가 서울에서 내려온 소이(신은수)와 학급 문집을 만들며 보여줄 따뜻한 이야기가 안방극장을 위로할 예정이다. 또 두 사람이 자아낼 풋풋하면서도 설렘 가득한 첫사랑의 향수가 시청자의 감성을 자극할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공개된 ‘문집’ 공식 포스터에서 정제원은 청량한 비주얼로 눈길을 끌었다. 햇살이 들어오는 교실 안,교복을 입고 서로 다른 곳을 바라보는 진현과 소이의 모습이 작품의 아련한 정서를 예고했다.  

앞서 이윤정 PD는 정제원에 대해 “연기가 처음임에도 놀라운 흡수력을 보였다. 앞으로 배우로서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기 충분한 재목”이라고 칭찬했다. 이에 정제원이 ‘문집’에서 보여줄 모습에 귀추가 주목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