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감’ 정해인, 이규형에 반감 “나 갈구는 맛에 복역하는 사람”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 화면 캡처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 화면 캡처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극본 정보훈, 연출 신원호)의 정해인이 이규형에 대한 반감을 드러냈다.

유 대위(정해인)는 4일 방송된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한양(이규형)과 싸움을 벌였다.

유 대위는 “한양과 잘 지내라”는 장기수(최무성)의 말에 “딱 내가 싫어하는 스타일이다. 부모 잘 만난 금수저에 본능 하나 못 다스리는 뽕쟁이”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게다가…”라며 말을 머뭇거렸다. 팽 부장(정웅인)은 “게다가 입만 열면 반말이지 않냐”고 덧붙였다. 유 대위는 “남의 편지도 훔쳐본다. 나를 괴롭히고 갈구는 맛에 복역하는 사람”이라며 한양이 싫은 이유를 설명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