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안창환, 눈빛만으로 압도… ‘강렬한 존재감’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안창환 / 사진=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화면

안창환 / 사진=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화면

배우 안창환이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3일 방송된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는 김제혁(박해수)의 어깨를 찔러 그의 야구인생을 뒤흔들었던 똘마니(안창환)가 재등장하며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극중 똘마니는 자신이 모시는 형님인 갈매기(이호철)에 대한 복수를 위해 계속해서 김제혁을 노렸다. 특히 서부교도소의 흉악범들에게 붙어 “아예 숨통을 끊어놓으려고요”라며 김제혁을 향한 살기를 드러내기도 했다. 

김제혁의 목숨을 노리던 똘마니는 홀로 소각장을 향하는 김제혁을 보고 소각장에 불을 질렀다. 하지만 그 곳에는 김제혁이 아닌 무기수가 있었고 이에 분노한 김제혁은 교도관 이준호(정경호)의 도움으로 똘마니를 찾아가 응징해 보는 이들에게 통쾌함을 선사했다. 

재등장만으로 화제가 된 안창환은 극의 공포심을 조장하며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깊이 있는 눈빛과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이며 섬뜩하면서도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호평을 이끌어냈다.

안창환이 출연하는 ‘슬기로운 감빵생활’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