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브레이크 정유종, MPMG 위크 기념 스페셜 연주곡 앨범 발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데이브레이크 정유종 / 사진제공=해피로봇레코드

데이브레이크 정유종 / 사진제공=해피로봇레코드

밴드 데이브레이크의 기타리스트 정유종이 ‘MPEG 위크 2018’을 기념해 연주곡 앨범 ‘리프레시 #2 By 정유종’을 발매한다.

‘MPMG 위크 2018’은 마스터플랜뮤직그룹(MPMG, 이하 마스터플랜)의 팬 감사 프로젝트로 지난 한 해 동안 마스터플랜과 함께한 수많은 사람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평소에 쉽게 볼 수 없는 특별한 공연과 관객 참여 프로그램, 전시 등으로 구성된 축제다. 오는 14일부터 21일까지 일주일간 홍대 전역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리프레시(REFRESH)’는 ‘MPMG 위크’를 기념해 매년 한 명의 아티스트가 마스터플랜 산하 레이블인 해피로봇 레코드와 광합성 소속 아티스트들의 명곡을 선곡, 편곡하여 만들어지는 연주 음반으로 지난해 첫 번째 음반인 ‘리프레시 #1(REFRESH #1)’을 랄라스윗 박별의 피아노 연주 앨범으로 발매하며 많은 팬들이 고대하는 앨범으로 자리매김했다.

이어 시리즈의 두 번째로 발매되는 이번 앨범은 ‘들었다 놨다’, ‘좋다’, ‘꽃길만 걷게 해줄게’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하며 이른바 ‘대세 밴드’로 불리고 있는 데이브레이크의 기타리스트이자 피제이(PEEJAY), 빅뱅, 2NE1, 빈지노, 윤석철 등의 앨범에 참여하며 트렌디한 감성과 탄탄한 연주력으로 음악성을 널리 인정받고 있는 아티스트 정유종이 그 배턴을 이어받아 감성적인 기타 연주로 재해석하여 많은 이들의 기대를 모은다.

그의 화려한 연주력이 돋보이는 타이틀곡인 라이프 앤 타임의 ‘빛’을 포함해 총 12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는 이번 앨범은 이미 몇몇 마스터플랜 소속 아티스트들의 연말 공연장에서 퇴장 음악으로 선보였으며 특히 멜로망스의 메가 히트곡 ‘선물’이 최초로 연주곡 버전으로 편곡되어 현장에서 많은 이들의 극찬을 자아냈다.

또 피지컬 앨범에는 타이틀곡이자 정유종이 직접 편곡, 연주한 ‘라이프 앤 타임 – 빛’의 친필 악보(인쇄본)가 들어있어 그의 연주 앨범을 손꼽아 기다려온 팬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것이다.

‘리프레시 #2 By 정유종’은 예약판매 중이며 오는 10일 정오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