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정시아, “남편과 주연 ‘살인캠프’ 조연들, 우리 빼고 다 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스타’에서 정시아가 “남편과 주연으로 출연했던 영화 ‘살인캠프’의 조연들이 지금 다 떴다”고 밝혔다.

3일 방송된 ‘라디오스타’에서 정시아는 “그 당시 조연들이 곽도원, 김성오, 엄태구 등이었다. 저희 빼고 다 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시아는 또 “남편과 제가 주인공이다 보니 좀 약해서 7년 후에 개봉했다. 연애할 때 촬영했던 영화가 둘째 아이 낳고 개봉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나 정시아는 “그 영화는 저희 부부에게 뜻깊은 영화다. 결혼까지 하게 해준 영화”라고 강조해 웃음을 이어갔다.

이를 듣던 차태현은 “그럼 영화 홍보를 어떻게 하냐”고 걱정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