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래원, ‘흑기사’ 인형 탈 벗은 신세경에 꽃과 함께 “사랑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KBS2 '흑기사' 방송화면 캡처

/ 사진=KBS2 ‘흑기사’ 방송화면 캡처

KBS2 수목드라마 ‘흑기사’에서 김래원이 신세경에게 “사랑해”라고 말했다.

3일 방송된 ‘흑기사’에서 문수호(김래원)는 인형 탈을 쓴 정해라(신세경)에게 장미를 건네주며 이같이 말했다.

정해라는 회사에서 펼치는 박람회에서 마스코트 인형 역할을 맡기로 낙점돼 인형탈을 쓰고 열심히 사람들을 안내했다.

정해라가 보고 싶어 이 박람회에 찾아왔던 문수호는 마스코트 인형이 정해라라는 것을 알아차렸다.

정해라는 인형 탈을 쓴 채 문수호를 안았고 인형 탈을 벗었다. 지긋이 정해라를 바라보던 문수호는 꽃을 건네고 사랑해라고 말한 후 뒤돌아 박람회장을 성큼성큼 걸어나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