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2’, 제작발표회 개최 하루 전 취소 후 네이버V라이브로 대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윤식당2' 공식 포스터 / 사진제공=tvN

tvN ‘윤식당2’ 공식 포스터 / 사진제공=tvN

tvN ‘윤식당2’ 제작발표회가 취소됐다.

tvN은 “오는 4일 오후 2시 예정되었던 ‘윤식당2’ 제작발표회가 사정상 부득이하게 취소됐다”고 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이는 같은 날 같은 시간에 열릴 예정인 ‘화유기’ 기자 회견인 것으로 분석된다. 전국언론노동조합은 오는 4일 오후 2시에 ‘화유기’ 제작현장 추락사고 대책 수립 요구 기자회견을 개최한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피해조합원 동료, 고(故) 이한빛 PD 유가족 등이 참석한다.

언론노조는 기자회견에서 현장 조사 결과와 영상을 공개하고, 드라마 제작 현장 개선을 위한 정부 차원 대책 요구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tvN은 “‘윤식당2’ 제작발표회 대신 4일 오후 1시에 네이버V라이브를 통해 tvN ‘윤식당2’ 개업식 토크가 생중계된다”며 “‘윤식당2’ 출연진인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박서준과 함께 나영석PD, 이진주PD, 김대주 작가 등 제작진이 참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윤식당2’는 오는 5일 오후 9시 50분에 tvN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