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명탐정3’ 김명민 “오달수와 친해지기 위해 오픈카 드라이브까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김명민이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영화 ' '조선명탐정:흡혈괴마의 비밀''(감독 김석윤,제작 청년필름㈜)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김명민이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영화 ‘ ‘조선명탐정:흡혈괴마의 비밀”(감독 김석윤,제작 청년필름㈜)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김명민이 “오달수 형님과 친해지기 위해 드라이브도 했다”고 밝혔다.

김명민은 3일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감독 김석윤)의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오) 달수 형님이 쉽게 마음을 여는 사람이 아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김명민과 오달수는 ‘조선명탐정’ 시리즈를 1편부터 3편까지 함께해온 절친한 사이. 김명민은 “1편을 찍을 때 달수 형님의 마음을 얻기 위해 마치 여자친구에게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는 것 처럼 노력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명민은 오달수와 드라이브까지 했다고 말했고, 이에 오달수는 “오픈카였다”고 덧붙여 현장을 폭소케 했다.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은 괴마의 출몰과 함께 시작된 연쇄 예고 살인 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명탐정 김민과 서필, 기억을 읽은 괴력의 여인이 힘을 합쳐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 수사극이다. 오는 2월 개봉.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