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환, 영화 ‘창궐’ 출연 확정…현빈과 재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에코글로벌그룹

/사진=에코글로벌그룹

배우 공정환이 영화 ‘창궐’(감독 김성훈)에 출연한다.

‘창궐’은 밤에만 활동하는 ‘야귀(夜鬼)’의 창궐을 막고, 조선을 구하기 위한 ‘이청’(현빈 역)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현빈, 장동건, 조우진, 김의성 등이 출연한다.

공정환은 ‘창궐’에서 이청(현빈 역)을 도와 야귀를 쫒는 ‘금위장’ 역으로 등장한다.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출연은 영화 ‘공조’에서 만난 김성훈 감독과의 인연으로 성사됐다. 김성훈 감독과의 인연뿐만 아니라 ‘공조’에서 상대역으로 맞붙었던 현빈과도 재회한다.

‘창궐’은 지난 9월부터 촬영에 돌입했으며 2018년 중 개봉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