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tvN, ‘슈퍼TV’ 26일 첫 방…”신개념 아이돌아이어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i돌아이어티 슈퍼TV’

/ 사진제공=‘i돌아이어티 슈퍼TV’

오락 전문 채널 XtvN이 개국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예능 프로그램인 i돌아이어티 ‘슈퍼TV’가 오는 26일 오후 11시로 편성을 최종 확정했다.

XtvN은 “이특-희철-예성-신동-은혁-동해 등 슈퍼주니어 멤버들이 직접 참여하여 자신들의 이름을 걸고 론칭하는 예능으로 XtvN의 대표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슈퍼TV’는 슈퍼주니어가 세상의 모든 예능 포맷을 ‘슈주만의 예능 공식’을 통해 재탄생시키는 버라이어티쇼다. 팬들 사이에서 “덜 미친 자는 있어도 안 미친 자는 없다”고 불리울 정도인 슈퍼주니어인 만큼 이특-희철-예성-신동-은혁-동해 등 각자의 매력으로 신선하고 새로운 재미를 즐 예정이다.

지난해 10월에는 슈퍼주니어의 컴백 스토리를 담은 웹 예능 ‘슈주 리턴즈’가 포털 사이트 네이버를 통해 첫 선을 보인 바 있다. 방송 당시 네이버 TV와 V앱에서 2,500만 뷰를 기록하는 등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이에 ‘슈주 리턴즈’로 워밍업을 마친 슈퍼주니어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슈퍼TV’에서 또 어떤 화제를 불러 일으킬지 기대를 한층 높이고 있다.

‘슈퍼TV’의 제작진은 “지난 12월 말 첫 촬영을 마쳤다. 녹화 내내 슈퍼주니어 멤버들의 명불허전 환상의 호흡에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며 “꼬리를 잇는 애드립의 향연으로 제작진조차 어떤 예능 프로그램이 탄생할지 예측하기 어려울 정도다. 슈주 멤버들의 예능감이 집대성된 새로운 예능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슈퍼TV’는 오는 26일 오후 11시에 XtvN에서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