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 메인 포스터 2종 공개…가슴 시린 모녀의 사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마더' 포스터 / 사진제공=tvN

‘마더’ 포스터 / 사진제공=tvN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 메인 포스터 2종이 공개됐다.

‘마더’(연출 김철규/ 극본 정서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의 이보영-허율의 모녀 포스터와 이보영-허율-이혜영-고성희의 긴장감이 흐르는 단체 포스터가 3일 동시에 공개됐다.

‘마더’는 엄마가 되기엔 차가운 선생님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 아이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가슴 시린 사랑 이야기다. 도쿄 드라마 어워드 4관왕을 차지한 동명의 일본드라마를 원작으로 한다.

‘마더’ 제작진은 “2인 포스터에서는 이보영의 진짜 엄마가 되기 위한 결심을, 4인 포스터에서는 이보영-허율-이혜영-고성희 네 사람의 관계를 단 한 컷으로 보여주기 위해 노력했다”며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다양한 모성애가 그려질 ‘마더’를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마더’는 ‘슬기로운 감빵생활’ 후속으로 오는 24일 오후 9시 30분 tvN에서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