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지예 “곧 환갑…연애하고 싶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가수 겸 작사가 지예가 자신의 연애 철학에 대해 “곧 환갑이라 아쉽다”고 말했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다.

이날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수지와 지예가 사랑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강수지가 “사랑하면 올인하는 스타일이냐”고 묻자 지예는 “완전히 올인하는 스타일”이라며 “성격상 바람도 못 핀다”고 대답했다.

이어 지예는 “사람을 만날 땐 오래 시간을 두고 봐야 한다”며 자신의 연애 철학을 드러냈다. 그도 잠시 그녀는 “그런데 지금은 2명 정도 만나면 환갑이다”라고 말해 모두에게 웃음을 안겼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