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문의 일승’ 정혜성, 父 죽음 진실 알았다 ‘충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SBS '의문의 일승' 방송화면

/ 사진=SBS ‘의문의 일승’ 방송화면

SBS ‘의문의 일승’ 정혜성이 아버지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알게 됐다.

2일 오후 방송된 ‘의문의 일승’에서는 강철기(장현성)이 진진영(정혜성)의 아버지인 진정길(전노민)을 죽였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당시 현장에 장필성(최원영)이 있었다고 이야기했다.

이를 들은 진진영은 충격에 빠졌다. 진진영은 눈물을 흘린 채 자리를 떴다. 그녀를 붙잡으려던 오일승(윤균상)이 “어딜 가냐”고 물었지만 진진영은 “너 알고 있었지?”라고 대답했다.

진진영은 “내가 뭐라 그랬어? 파트너가 숨기고 속이는 거 아프다고 했지”라며 오일승의 손을 뿌리치며 자리를 떴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