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네타리움 레코드, 레이블 EP 메인 티저 공개…’궁금증 UP’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플라네타리움 레코드, 레이블 EP 티저 영상 / 사진=캡처

플라네타리움 레코드, 레이블 EP 티저 영상 / 사진=캡처

플라네타리움 레코드가 레이블 EP ‘Planetarium Case #1’ 메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3일 정오 레이블 EP ‘Planetarium Case #1’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는 플라네타리움 레코드는 오늘(2일) 공식 SNS, 유튜브, 네이버 TV, V-Live 등의 여러 채널을 통해 메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해 12월 27일부터 순차적으로 티저와 뮤지션 별 개인 티저를 선보이며 궁금증을 유발한 플라네타리움 레코드는 오늘 한 편의 짧은 영화 같은 메인 티저를 공개해 대중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영상에는 의문의 요원(Kei.G)에 의해 비밀스러운 공간에 갇히게 된 뮤지션 정진우 빌런 준 가호 모티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별한 감각을 가지고 있는 이들 뮤지션에게 요원이 본격적으로 감각을 깨우는 교육을 시작하는 장면이 나오고, 영상 말미에는 여러 가지 해석할 수 없는 암호와 코드들이 나와 궁금증을 자아낸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 이어서 미스터리하고 비밀스러운 분위기가 이어지는 가운데 배경음악으로 깔린 묵직하고 웅장한 사운드가 이번 메인 티저의 신비로운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킨다.

소속사 플라네타리움 레코드는 “오는 3일 공개되는 티저, 뮤직비디오는 각기 다른 환경과 다른 시간을 살아가는 특별한 감각을 가진 다섯 명의 뮤지션을 한 인물이 관찰하고 그들과 연루되어 생기는 작은 미스터리에 관한 이야기로 구성했다. 마치 한 편의 영화 같은 티저와 뮤직비디오를 만들어냈다”고 말했다.

옴니버스 형식의 레이블 EP ‘Planetarium Case #1’ 앨범에는 9개의 트랙이 담겨있다. 뮤지션 모두 싱어송라이터답게 모든 곡을 직접 만들었다. 케이지는 인트로와 아웃트로를, 나머지 다섯 명의 뮤지션은 직접 작사, 작곡한 개인 곡을 트랙에 수록하며 싱어송라이터로서의 역량을 드러냈다.

플라네타리움 레코드는 음악적 틀 안에 한정되지 않는 다채로운 시도가 담긴 레이블 EP ‘Planetarium Case #1’ 앨범을 오는 3일 정오 발매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