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장천 변호사 “‘하트시그널’ 女출연자와 방송 후에도 연락”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장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장천

채널A ‘하트시그널’에 출연했던 장천 변호사가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하트 시그널’ 종영 후의 이야기를 공개했다.

2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신상 꿀이득! 2018 대박 안내서’편으로 꾸며졌다. 변호사 장천을 비롯해 무술감독 정두홍·공부의 신 강성태·역술가 박성준·부동산 컨설턴트 박종복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출연했다.

‘비디오스타’의 MC들은 장천에게 ‘하트시그널’에서 짝을 이뤘던 여성 출연자와의 종영 후 관계에 대해 물었다. “카메라 밖에선 별일 없었냐”는 질문에 장천은 “정말 리얼이었다”며 “(촬영 후에도) 연락은 한다. 서로 응원하는 사이”라고 밝혀 아쉬움을 자아냈다.

이외에도 장천은 실생활에 적용 가득한 법률과 새해에 바뀐 법에 대해 설명해줬다.

장천이 출연하는 ‘비디오스타’는 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