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정화부터 청하까지…’주간아’, 반려견과 동반 출연 ‘황금 개띠 특집’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프리뷰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프리뷰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이 2018년 황금 개띠의 해를 맞이해 애견인으로 소문난 아이돌 6인을 초대했다.

EXID의 정화·세븐틴의 민규와 도겸·몬스타엑스의 민혁과 주헌·가수 청하는 오는 3일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에 반려견과 함께 출연했다.

이들은 최초로 강아지의 프로필을 작성하며 자신들이 키우는 강아지의 특징부터 특기까지 소개할 예정이다. ‘주간아이돌’을 찾은 반려견들은 노래부터 뽀뽀까지 다양한 개인기를 보여줬다.

게스트들은 자신의 강아지를 자랑하기 위해 끝도 없이 강아지들에게 재롱을 요구했다. 그러던 중 반려견들에게 주인이 재롱을 부리는 기이한 모습이 벌어져 스튜디오는 웃음바다로 변했다. 또 반려견들은 자유롭게 스튜디오를 돌아다니고 볼일을 보는 등 돌발 행동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주간아이돌’의 ‘황금 개띠의 해’ 특집은 오는 3일 오후 6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