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일) 입대’ 백성현 “바다 좋아해서 해양 경찰 지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스타박스 다방' 새해 인사 영상에서 백성현

‘스타박스 다방’ 새해 인사 영상에서 백성현

배우 백성현이 ‘스타박스 다방’ 새해 인사 영상을 통해 예비 관객들에게 인사했다.

백성현은 오늘(2일) 경남 진해 해군교육사령부에 입소해 국방의 의무를 다한다. 94년 아역 연기자로 데뷔해 현재까지 왕성하게 활동한 그는 영화 ‘스타박스 다방’을 입대 전 마지막 작품으로 남기고 입대한다.

최근 열린 ‘스타박스 다방’ 시사회에서 그는 “늦은 나이에 군대를 가게 돼 조용히 가려고 했다. 평소 바다를 좋아해서 해양 경찰에 지원했다”고 발했다. 그는 19년 12월까지 군 복무 예정이다.

4-vert

영상에서 백성현은 영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스타박스 다방’은 마음이 따뜻해지는 가족영화라 새해에 가족과 함께 보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그 외에도 이상아는 “웃음과 감동을 줄 수 있는 영화”라고 말했고 서신애는 “커피처럼 따뜻하고 여운이 남는 영화다”라고 덧붙이며 궁금증을 유발했다.

‘스타박스 다방’은 오는 11일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