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 시스터즈’ 심이영, 촬영장 밝히는 해피바이러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심이영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심이영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배우 심이영의 해피바이러스가 SBS 일일드라마 ‘해피 시스터즈 (연출 고흥식 민연홍, 극본 한영미) 촬영장을 밝히고 있다.

심이영은 극 중 남편의 바람과 호된 시집살이를 겪고 있는 윤예은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2일 소속사 크다컴퍼니는 심이영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 심이영은 사랑스러운 동안 미모를 뽐내며 촬영에 임하고 있다. 쉬는 시간에는 ‘심블리’ 매력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다가 촬영이 시작되면 곧바로 진지한 모습을 보이며 프로페셔널의 면모를 보였다.

심이영은 오늘(2일) 방송된 ‘해피 시스터즈’에서 남편 진섭(강서준)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노력하지만, 처량한 자신의 신세에 결국 울음을 터트리며 안쓰러움을 자아냈다. 우연히 방문한 속옷 가게에서 상은(한영 분)을 만나고 이어 진섭과 화영(반소분)까지 마주하며 앞으로의 전개를 궁금하게 만들었다.

‘해피 시스터즈’는 우리 시대를 살아가는 여자들이 아름답고 치열한 사랑을 통해 정체성을 찾아가는 내용을 담은 드라마로 매주 평일 아침 오전 8시 30분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