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의 블랙하우스’, 정규 첫 방송 1월 18일 확정…’썰전’과 맞대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가 정규 편성된다. / 사진제공=SBS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가 정규 편성된다. / 사진제공=SBS

지난해 11월 파일럿 방송으로 화제를 모았던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가 정규편성됐다.

SBS는 오는 18일 오후 11시 10분 ‘김어준의 블랙하우스’가 정규 편성된다고 밝혔다. 매주 목요일 같은 시간대 방송되는 JTBC ‘썰전’과 정면으로 맞붙게 됐다.

김어준의 첫 지상파 진출 프로그램인 ‘김어준의 블랙하우스’는 파일럿 방송을 통해 강경화 외교부 장관 인터뷰, 박근혜 5촌 살인사건의 새로운 제보 최초 공개, 코미디언 강유미의 이명박 전 대통령 취재, 세월호 유대균 단독인터뷰 등 굵직한 이슈들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SBS는 “김어준 씨와의 일정 조율 등을 마치고 1월 18일 목요일 정규 첫 방송을 확정했다. 파일럿에서 함께한 ‘흑터뷰’ 코너의 강유미, ‘아는 척 매뉴얼’ 코너의 타일러 씨도 계속 함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흑터뷰’ 코너에서 ‘다스가 누구 것인지’를 찾아다니며 시청자들에게 사이다를 안겨준 강유미는 “저도 최근에야 제작진으로부터 연락을 받았다. 저 역시도 시청자 여러분만큼이나 기다리느라 목 빠질 뻔 했다”며 “생애 첫 취재라 부족한 점이 많았는데도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셔서 감사하다. 정규 방송에도 함께하게 된 만큼 더욱 핫한 인물을 열심히 찾아다니겠다”고 밝혔다.

정규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에는 ‘궁금한 이야기 Y’, ‘그것이 알고 싶다’를 연출한 배정훈 PD에 이어 ‘SBS 스페셜-The 람쥐’를 통해 국내 최초로 ‘판타지 다큐드라마’라는 새로운 장르를 선보인 주시평 PD가 합류한다.

정치부 기자 출신이라는 독특한 이력을 가진 주시평 PD는 ‘그것이 알고 싶다’를 거쳐 총선 삼국지, 마라톤 CG등 “약 빤 연출”로 매번 화제를 모으는 ‘SBS 선거 방송’을 오랫동안 연출한 실력파 PD다.

‘거의 정통 시사 토크쇼’를 표방하는 ‘김어준의 블랙하우스’는 오는 18일 오후 11시 10분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