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제형, OCN ‘작은 신의 아이들’ 형사 계도훈 役 캐스팅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연제형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연제형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신예 연제형이 OCN 드라마 ‘ 작은 신의 아이들’에 출연한다.

연제형의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는 “‘작은 신의 아이들’에 연제형이 계도훈 형사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작은 신의 아이들’(극본 한우리, 연출 강신효,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KPJ)은 ‘팩트-논리-숫자’ 만을 믿는 IQ 167의 엘리트 형사 천재인(강지환)과 ‘보지 말아야 할 것’을 보는 ‘신기(神技)’ 있는 여형사 김단, 전혀 다른 두 사람이 만나 베일에 싸인 거대 조직에 얽힌 음모를 추적하는 스릴러 드라마다. 강지환과 김옥빈이 주연을 맡았다.

강신효 PD는 드라마 ‘상속자들’‘마이더스’‘타짜’를 연출한 PD다. 한우리 작가는 시사 다큐 프로그램 작가 출신으로 이들이 만들어 낼 현실적인 묘사가 기대를 모은다.

연제형이 맡은 계도훈 형사는 천재인과 함께 서울청에 근무한다. 말보다는 행동이 앞서는 열정 가득 열혈 형사로 사건을 대하는 진지함 속에 유쾌함을 잃지 않는 매력을 가지고 있다.

연제형은 웹무비 ‘통메모리즈’를 통해 데뷔, 이후 웹드라마 ‘단지 너무 지루해서’‘빙상의 신’과 영화 ‘시간 위의 집’‘기억의 밤’에 출연했다.

‘작은 신의 아이들’은 ‘나쁜 녀석들:악의 도시’ 후속으로 오는 2월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