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무술 감동 정두홍, “정우성은 액션·인성 모두 훌륭”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의 정두홍/제공=MBC 에브리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의 정두홍/제공=MBC 에브리원

무술감독 정두홍이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최고의 액션배우 7명을 꼽았다. 정우성에 대해서는 연기는 물론 인성까지 극찬했다.

2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신상 꿀이득! 2018 대박 안내서’편으로, 무술감독 정두홍·공부의 신 강성태·변호사 장천·역술가 박성준·부동산 컨설턴트 박종복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출연해 분야별 팁을 전수했다.

정두홍은 유명 배우들과의 인맥과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그는 “영화 ‘무사’ 촬영 당시 중국에서 가장 창을 잘 쓰는 사람을 정우성 대역으로 불렀지만 정우성이 액션을 더 잘 소화해 대역이 도망갔다”며 정우성의 액션 연기를 칭찬했다.

이어 “정우성의 인성도 훌륭해 나이가 어리지만 평소 형이라 부른다”고 털어놨다. 또 설경구에 대해서는 “카메라 밖에선 최고 몸치지만 카메라 앞에선 어느 누구도 따라갈 수 없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정두홍은 “무술감독이 된 것을 하루도 후회 안 한 적이 없다”고 자부심을 드러냈다. 하지만 “촬영을 갈 때마다 어머니가 ‘맞고 오지 말라’고 걱정하신다. 하지만 2, 3층에서 아무것도 없는 상태에서 뛰어내려야 한다”며 어려움을 토로했다. 또 무술감독이라는 책임자가 된 후 동료들이 세상을 떠나기도 해 후회하고 있다는 사실을 솔직히 털어놨다.

정두홍이 출연하는 ‘비디오스타’는 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