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주만의 방송 ‘살림남2’, 최필립 깜짝 등장…송재희와 볼링 내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살림남2' / 사진제공=KBS

‘살림남2’ / 사진제공=KBS

10주만에 방송을 재개하는 KBS2 ‘살림남2’에 배우 최필립이 깜짝 등장한다.

오는 3일 방송되는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특별한 친구들과 함께 모임을 즐기는 송재희 부부의 모습이 공개 될 예정이다.

송재희는 가족, 친지들만 모시고 결혼식을 치뤄 초대하지 못했던 친구들에게 아내 지소연을 소개하는 자리를 만들었다. 송재희의 친구부부와 후배가 참석한 가운데 배우 최필립이 송재희의 절친으로 등장했다.

송재희와 가까운 지인으로 모인 자리였지만 처음에는 서먹한 분위기가 이어져 모두를 당황스럽게 했다. 최필립과 다른 친구는 초면인데다 나이는 최필립이 한 살 위였지만 둘 다 해병대 출신으로 군대 기수로는 다른 친구가 한 참 위인 탓에 서로를 어려워해 어색한 분위기가 쉽게 풀리지 않았다.

송재희는 어색한 분위기를 벗어나고 친해지는 계기를 만들고자 볼링을 제안했고 팀을 나누어 시합을 벌였다.

공개된 사진 속 최필립과 송재희는 경기 전 굳은 살 방지를 위해 손에 밴드를 감고 있다. 익숙한 듯 야무지게 테이프를 감고 있는 최필립과는 달리 어색한 손놀림으로 헐겁게 테이프를 감고 있는 송재희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으며 프로의 면모를 드러내는 최필립과의 시합에서 송재희가 이길 수 있을 것인지 호기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또 다른 사진 속 송재희는 엄지를 치켜 들고 미소를 짓고 있고, 최필립도 흐뭇한 눈빛으로 송재희를 바라보며 환하게 웃고 있다. 처음의 우려와는 달리 행복한 시간을 보냈음을 짐작케 한다.

볼링게임의 결과와 송재희가 최필립을 극찬한 이유는 오는 3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