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희, ‘연가(戀歌)’ 시리즈 첫 번째 보컬 주자…’새벽 감성’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환희 / 사진제공=더블킥 엔터테인먼트

환희 / 사진제공=더블킥 엔터테인먼트

가수 환희가 10년 만에 돌아온 ‘연가(戀歌)’ 시리즈의 첫 번째 보컬 주자로 출격한다. 오는 4일 프로젝트의 첫 번째 싱글인 ‘새벽 감성’ 가창자로 나선 것.

지난 1999년 남성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로 데뷔해 올해로 19년차를 맞이한 환희는 플라이투더스카이 활동뿐만 아니라 솔로 앨범 발매, 드라마 OST 참여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오며 국내 R&B씬을 대표하는 보컬리스트로 자리 잡았다.

‘1월의 일기’라는 테마로 프로젝트의 시작을 알리는 ‘연가’의 첫 번째 싱글 ‘새벽 감성’은 메마른 마음을 촉촉하게 적시는 발라드 곡으로, 서정적인 피아노 선율과 환희의 호소력 짙은 보컬이 더해져 리스너들의 감수성을 자극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달부터 본격적으로 공개될 2018 ‘연가’는 2000년대 초반 이미연, 강수연, 송승헌, 故 박용하 등 당대 최고의 스타들로 앨범 커버를 장식해 200만장 이상의 전무후무한 판매량을 기록하며 열풍을 불러일으킨 컴필레이션 음반 ‘연가’의 계보를 잇는 프로젝트 앨범이다.

세기의 인기곡들을 모아 한 앨범에 수록했던 과거 ‘연가’의 베스트 앨범 형식과는 달리, 2018 ‘연가’는 싱글 형태의 음원으로 한 곡씩 순차적으로 공개할 계획이다.

2018 ‘연가’ 프로젝트의 시작, 첫 번째 싱글 ‘새벽 감성’은 오는 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