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영어사춘기’ 황신혜·정시아·효연, 한옥집 방문..영어 길찾기 ‘도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tvN '나의 영어 사춘기'

사진제공=tvN ‘나의 영어 사춘기’

배우 황신혜와 정시아, 가수 효연이 금융인이자 외국인 방송인 마크 테토의 한옥집에 방문한다. 1일 오후 tvN 예능프로그램 ‘나의 영어사춘기’에서 공개된다.

황신혜, 정시아, 효연은 영어로 설명된 길 안내 영상으로 마크 테토의 한옥집 찾기에 나선다. 이들은 영어 길안내 영상을 반복 재생하며 모르는 단어를 추리했다. 실생활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길 찾기에 관한 영어 표현을 자연스럽게 습득하기 위해서다.

세 사람은 처음에는 당황했지만 점점 길찾기 미션을 성공하며 만족해했다고 한다.

이후 황신혜, 정시아, 효연은 마크 테토의 한옥집에서 영어로 대화를 이어나갔다. ‘나의 영어 사춘기’ 제작진은 “세 사람의 영어 실력에 마크 테토 역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황신혜, 정시아, 효연의 한층 성장한 영어 실력이 이목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나의 영어사춘기’는 저마다 다른 이유로 영어 실력을 키우기 위해 나선 6명의 이야기를 다룬다. 황신혜, 정시아, 효연 외에도 가수 휘성과 방송인 지상렬, 모델 한현민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