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혁, ‘한여름의 추억’으로 2017년 마무리..”장르파괴 입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씨그널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배우 이준혁 / 사진제공=씨그널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배우 이준혁의 진가를 되새기는 시간이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JTBC 단막극 ‘한여름의 추억'(극본 한가람, 연출 심나연)에서다.

이준혁은 ‘한여름의 추억’에서 팝 칼럼니스트 박해준을 연기했다. 그간 쌓은 연기 내공을 증명하듯 열연을 펼쳐 극에 재미를 불어넣었다.

박해준은 극중 한여름(최강희)이 가장 사랑한 과거 남자친구이다. 해준의 옷을 입은 이준혁은 한 여자와 사랑에 빠지는 과정을 사실감 있게 표현하며 극에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감정에 따라 달라지는 눈빛 변화로 몰입하게 만들었다.

이준혁은 2017년, 누구보다 뜨거운 한 해를 보냈다. KBS2 ‘맨몸의 소방관’을 시작으로 tvN ‘비밀의 숲’을 통해 첫 악역을 맡아 호평을 받았고, 최근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에서도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줬다. ‘한여름의 기억’으로 2017년을 화려하게 마무리했다.

이준혁은 2018년 KBS2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에 출연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