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민, ‘믹스나인’ 돌풍의 핵 등극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 화면 캡처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 화면 캡처

JTBC 서바이벌 프로그램 ‘믹스나인’에 출연하는 박수민의 상승세가 눈에 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믹스나인’에서 2차 경연 순위 15위를 차지했다.

박수민은 앞선 경연에서 S.E.S의 ‘I’m your girl’을 불렀다. 상큼, 발랄한 매력으로 이목을 끌었다.

심사위원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는 “아이돌에 최적화됐다”고 칭찬했다. 박수민은 팀내 득표수 1위를 차지하는 기쁨을 누렸고, 2차 경연 순위도 대폭 상승한 15위에 안착했다.

가파른 상승세로 데뷔조 진입에 성큼 다가선 박수민은 회를 거듭할수록 잠재력과 스타성을 발휘한다. 3차 경연이 기대되는 이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