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엔터 배우들, 연말 시상식 상복 터졌다..이준호·배수지·김지민 수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수지(왼쪽부터), 이준호, 김지민 /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

배수지(왼쪽부터), 이준호, 김지민 /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들이 연말 시상식에서 총 5개의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이준호, 배수지, 김지민이다.

그룹 2PM이자 배우 이준호는 지난달 31일 방송된 ‘2017 KBS 연기대상’에서 중편드라마 우수상과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하며 2관왕의 영광을 안았다.

드라마 ‘김과장’에서 큰 활약을 펼친 이준호는 “내가 한 연기가 얼마나 우수했는지 잘 모르겠지만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더 멋진 연기로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같은 날 개최된 ‘2017 SBS 연기대상’에서 배수지는 ‘당신이 잠든 사이에’로 2개의 트로피를 받았다.

수목드라마 부문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한 배수지는 “부족한 걸 잘 알기 때문에 상을 받을 때마다 무섭다”며 제작진과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식구들에게 감사함을 표했다.

김지민 역시 ‘초인가족 2017’로 SBS 연기대상에서 청소년 연기상을 수상했다. 그는 “겸손한 자세로 언제나 노력하는 배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