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윤정수 “올해 어떻게든 결혼 할 것”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N '비행소녀'

/사진=MBN ‘비행소녀’

MBN 예능프로그램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이하 ‘비행소녀’)에서 윤정수가 “올해 결혼 계획이 있다”고 밝혔다.

1일 방송될 ‘비행소녀’에서 멤버들은 서로에게 새해 덕담을 건네며 2018년 계획에 대해 물었다.

맏형 윤정수는 “올해는 결혼을 꼭 좀 해볼까 한다”고 말했고 주위에서 “정말이냐” “다짐을 했다는 건, 지금 여자친구가 있는 것이냐”며 질문 했다.

윤정수는“어떻게든 올해 결혼을 할 것”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지금은 여자친구가 없다”고 덧붙였다.

이에 허지웅은 “그럼 1년 안에 만남부터 결혼까지 쭉 가는 것이냐”고 묻자 윤정수는 “그냥 빨리 만나서 같이 살면 된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옆에 앉은 우희진에게 “올해 갑자기 누군가 나타날 겁니다”라며 의미심장한 미소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우희진은 윤정수의 적극적인 사심 애정공세에 어색한 미소로 일관하며 당황스러움을 숨기지 못했다.

이외에도 ‘비행소녀 공식 집순이’ 이태임은 “하루에 한 번씩 외출, 그리고 요리학원에 다닐 것”이라고 2018년도 공약을 내걸었다.

‘비행소녀’는 1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