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율, ‘SBS 연기대상’ 우수연기상..”‘귓속말’ 동료들의 정성·노력 감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권율 / 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배우 권율 / 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배우 권율이 드라마 ‘귓속말’로 ‘2017 SBS 연기대상’에서 우수연기상을 거머쥐고 “동료들의 정성과 노력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권율은 지난달 31일 서울 상암동 SBS에서 열린 ‘2017 SBS 연기대상’ 시상식에 참석해 ‘귓속말’의 강정일 역으로 우수연기상 월화부문의 트로피를 안았다.

권율은 “‘귓속말’에서 강정일이라는 인물이 마음껏 질주할 수 있도록 도와준 감독을 비롯해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노력과 정성으로 과분한 상을 받게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드라마를 찍을 때 촬영감독님이 아버지가 병중에 계심에도 불구하고 현장에서 밝은 에너지로 배우들을 이끌었다. 촬영 감독님과 지금은 고인이 되신 아버지에게 영광을 돌리겠다”고 덧붙였다.

권율은 ‘귓속말’에서 악역으로 등장해 감정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극에 완성도를 높였다. 영화 ‘챔피언’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