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KBS 연기대상] 박서준X김지원, 네티즌상 나란히 수상…’서로에 애정’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박서준, 김지원 / 사진=KBS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박서준, 김지원 / 사진=KBS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배우 박서준과 김지원이 네티즌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열린 2017 KBS 연기대상에서다.

네티즌상은 국내외 팬들의 투표로 수상자가 선정되는 특별한 상이다. 박서준과 김지원은 ‘쌈 마이웨이’에서 연기 호흡을 맞춘 데 이어 네티즌상을 공동으로 수상하게 됐다.

박서준은 “네티즌상이 제일 받기 어렵고 감사한 상인 것 같다”며 영광스러운 기분을 고백했다 그는 “‘쌈 마이웨이’를 통해 사랑을 많이 받았는데, 애라(김지원)가 없었다면 동만(박서준)이도 없었을 거다”라며 함께 연기한 파트너에게 감사 인사를 했다.

김지원 역시 “멋진 상을 받았다. ‘쌈 마이웨이’를 사랑해준 시청자들 덕분이다. 드라마를 함꼐 만들어준 스태프들, 배우들에게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김지원 역시 “함께해준 동만이가 없었다면 애라도 없었을 거다”라며 화답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