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비’, 손익분기점 넘었다…개봉 18일째 400만 돌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영화 '강철비' 양우석 감독, 정우성, 곽도원 / 사진제공=NEW

영화 ‘강철비’ 양우석 감독, 정우성, 곽도원 / 사진제공=NEW

화제작 ‘강철비’가 개봉 18일째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오늘(31일) 기준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강철비’는 개봉 3일째 100만, 6일째 200만, 11일째 300만 관객 돌파에 이어 개봉 18일째 400만 관객까지 돌파하며 파죽지세 흥행몰이를 이어간 것.

400만 돌파와 함께 손익분기점까지 동시에 넘어선 ‘강철비’는 장기 입소문이 이어지며 2018년 새해에도 강철 흥행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강철비’의 주역 정우성과 곽도원은 뜨거운 관객들의 성원에 새해 인사 및 감사 인사를 했다. 곽도원은 “2018년 새해를 맞이하여 아주 뜻 깊은 일이다”라고 말했고 정우성은 “’강철비’를 향한 뜨거운 사랑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고 덧붙였다.

‘강철비’의 흥행 주역 정우성과 곽도원, 양우석 감독은 영화 속 삽입된 GD 음악의 인연으로 오늘 ‘2017 빅뱅 콘서트’에도 방문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더불어 크리스마스 연휴에 폭발적 화제를 모았던 정우성, 곽도원이 직접 부른 ‘’강철비’ 캐롤 개사 영상’에 이어 ‘’강철비’ 까치까치 설날은 동요 개사 영상’이 내일 오전 딩고 무비에서 최초 공개되며 다시 한 번 새해 첫 날 남다른 재미와 꿀케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강철비’는 북한 내 쿠데타가 발생하고,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내려오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다. 4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을 이어가는 ‘강철비’는 현재 절찬 상영 중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