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31일) 방탄소년단, 역대 최고 퍼포먼스 예고 (feat. 아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MBC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MBC

오늘(31일) 밤 일산 MBC 드림센터 공개홀에서 열리는 MBC ‘가요대제전 : The FAN’에서 그룹 방탄소년탄이 독보적인 퍼포먼스에 이어 팬클럽과 준비한 이벤트를 선사한다.

최근 미국 빌보드 메인차트 및 일본 오리콘 싱글 연간 차트 등에서 기록행진을 세우는 등 전 세계를 사로잡은 방탄소년단이 팬클럽 ‘ARMY’를 위한 특별한 이벤트와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역대급 스케일의 무대를 예고해 기대감을 높인다.

‘가요대제전 : The FAN’에서 2017년 마지막 무대를 꾸미 된 방탄소년단은 그동안 콘서트에서 팬들에게 가장 사랑받았던 이벤트를 더 새롭고 기발한 아이디어로 업그레이드해 적극적으로 연습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과연 글로벌 아이돌 방탄소년단이 팬들에게 선물하고 싶은 무대는 어떤 모습일지 전 세계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직 2017 MBC ‘가요대제전 : The FAN’에서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스페셜 무대는 오늘(31일) 오후 8시 35분부터 약 4시간 동안 생방송으로 중계된다.

특히 2017 MBC ‘가요대제전 : The FAN’은 ‘The FAN’이라는 주제에 맞게 팬들이 ‘터치 MBC’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한 후 ’가요대제전 소통 중계‘ 방에 입장해 생방송 중 응원하는 가수에게 메시지를 보내는 형식으로 실시간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