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비’, 금주 손익분기점 400만 돌파 확실시…’뜨거운 입소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영화 '강철비' 포스터 / 사진제공=NEW

영화 ‘강철비’ 포스터 / 사진제공=NEW

영화 ‘강철비’가 국내 개봉 이후 박스오피스 1위 및 뜨거운 호평에 금주 손익분기점 및 400만 돌파가 예상된다.

초대형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 ‘강철비’가 국내 개봉주 압도적 박스오피스 1위 및 개봉 이후 평단과 관객들의 뜨거운 영화 호평에 힘입어 넷플릭스 계약 및 부가 판권 수익 등의 효과로 금주 주말 손익분기점인 400만 명을 가뿐히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에서도 관객의 뜨거운 입소문이 퍼지면서 금주 주말 400만 관객을 돌파할 예정이다.

‘강철비’는 기존 블록버스터의 패러다임을 바꾸고 판타지와 근미래의 상황을 다룬 첩보 액션이 스크린을 강타하며 그간 침체되어 있던 한국 영화의 부활탄을 쏘아 올렸다.

‘강철비’는 북한 내 쿠데타가 발생하고,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내려오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다. 현재 절찬 상영 중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