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첫 리얼리티 ‘블핑하우스’ 온라인 방영…”토요일에 만나요”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블랙핑크의 첫 단독 리얼리티 '블핑하우스' 메인 이미지/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의 첫 단독 리얼리티 ‘블핑하우스’ 메인 이미지/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가 리얼리티 프로그램 ‘블핑하우스’를 내년 1월 6일 오후 9시 유튜브와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방영한고 밝혔다.

‘블핑하우스’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에 방영되며 총 12부작이다. 데뷔 후 활발히 활동한 블랙핑크 멤버들이 서울 홍대 인근에 새롭게 마련된 숙소에서 100일 동안 생활하는 모습을 담을 예정이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이하 YG) “해외 팬들이 동시간대에 편리한 방법으로 시청할 수 있도록 온라인 채널을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블랙핑크의 데뷔곡 ‘붐바야’의 뮤직비디오는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에서 2억 6000만 조회수를 기록했으며, 지난 6월에 발표한 ‘마지막처럼’ 역시 2억 건을 넘어섰다. YG 양현석 대표는 최근 자신의 SNS에 ‘블핑하우스’의 짧은 영상을 올렸고, 이는 100만 조회수를 넘겼다. 이처럼 블랙핑크는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YG 관계자는 “‘블핑하우스’는 방송사에서 제작비를 지원받지 않고 소속사가 전액을 투자해 자유롭게 제작 가능하다”고 말했다. 블랙핑크는 “우리의 일상생활이 모두 공개된다. 즐겁게 촬영했으니 기대해도 좋다”고 귀띔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