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르샤, 남편과의 해돋이 데이트 일화 공개 “들킬까 조마조마”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SBS '자기야 백년손님' 방송화면

/ 사진=SBS ‘자기야 백년손님’ 방송화면

가수 나르샤가 남편과의 해돋이 데이트 일화를 공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 (이하 ‘백년손님’)에서다.

이날 ‘백년손님’에서는 지리산에서 해돋이를 보기 위해 마라토너 이봉주와 장인이 등반에 도전했다. 이를 보던 MC 김원희는 “연애할 때 그렇게 해돋이를 많이 보러 가지 않냐”며 이야기를 꺼냈다.

나르샤는 “남편이랑 남산을 올라간 적 있다. 열쇠도 걸고 약속을 하자면서 올라갔는데 카메라가 촬영을 하고 있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비밀연애를 하고 있었기 때문에 들키지 않으려고 열심히 노력했다”며 그때를 회상했다.

그녀는 “나중에 남편이 ‘그 때 좀 주접스러웠어!’라고 말해 충격을 받은 적이 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