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자의 비밀’ 두 송창의, 드디어 만났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화면

/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화면

KBS2 ’내 남자의 비밀’ 송창의와 송창의가 대면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내 남자의 비밀’에서는 강재욱(송창의)과 한지섭(송창의)가 원래의 자리로 돌아가기로 합의를 봤다. 이에 두 사람은 은밀한 곳에서 만났다.

강재욱은 한지섭에게 “기분이 어때요? 가면 벗고 집으로 돌아가는 기분이”라고 물었다. 이에 한지섭은 “강재욱 씨는 제자리로 돌아가는 기분이 어떻습니까?”라며 되물었다. 그러면서 “좋을 줄 알았는데 그저 그러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강재욱은 “나 역시 비슷하네요. 그럼 우리 바꾸지 말까?”라고 말한 뒤 “농담이야”라며 웃어보였다.

하지만 이 모든 상황을 위선애(이휘향)가 알고 있었다. 그녀는 누군가를 시켜 “강재욱이 한지섭과 옷을 바꿔 입고 나올 것이다. 예의주시해라”라면서 은밀히 지섭을 죽일 것을 지시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