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남’ 신동엽, 롤모델 된 이유는…”성(性)의 대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이론상 완벽한 남자'의 신동엽/제공=JTBC

JTBC ‘이론상 완벽한 남자’의 신동엽/제공=JTBC

신동엽이 JTBC ‘이론상 완벽한 남자'(이하 이완남)에서 특유의 야한 농담으로 지원자들의 롤모델로 등극했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이완남’은 무용수 의뢰인이 등장해 자신과 취향이 맞는 남성을 찾는다. 그는 사전에 ‘기계를 잘 다루는 남자’ ‘소맥을 잘 타는 남자’ ‘흡연을 하지 않는 남자’를 원하는 조건으로 제시했다.

의뢰인과 남자 후보들의 취향을 알아볼 수 있는 1라운드 단계에서는 ‘야한 농담을 좋아한다’는 색다른 조건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남자 후보들은 모두 ‘그렇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지원자들은 입을 모아 “신동엽이 롤모델”이라고 밝혔다. 정신과 전문의 김지용과 이혼전문 변호사 김보람도 “야한 개그가 좋다”고 동조했다.

김희철은 “신동엽은 성(性)의 대가”라며 칭송했고, 신동엽은 건강한 성 문화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완남’은 오는 29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