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에게 나를 보낸다’ 써니, 소녀시대 재계약 관련 속마음…눈물 고백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너에게 나를 보낸다' 써니/ 사진제공=E채널

‘너에게 나를 보낸다’ 써니/ 사진제공=E채널

10년차 걸그룹 소녀시대 써니의 속마음이 공개된다.

28일 방송되는 E채널 ‘인생 교환 리얼리티-너에게 나를 보낸다'(이하 ‘너에게 나를 보낸다)에서는 써니가 그동안 하지 못했던 말을 털어놓는다.

써니는 하재숙이 생활하고 있는 강원도로 절친 예원을 초대한다. 써니와 예원은 바다가 한눈에 내려보이는 바베큐장에서 저녁 식사를 하게 됐다. 신나게 고기 파티를 즐기는 것도 잠시 두 사람은 절친답게 서로를 위로하기 시작한다.

특히 써니는 10년 차 걸그룹 소녀시대의 재계약 문제를 이야기하며 눈물을 보이기도 한다. 예원도 그간 말하지 못했던 자신의 심경을 조심스레 고백한다. 지금껏 그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었던 소녀시대 써니의 속마음은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너에게 나를 보낸다’는 28일 오후 9시 50분 E채널과 드라마큐브에서 동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