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세정X해빈 “노래로 인정받는 사람이 되고 싶어”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구구단 해빈(왼쪽), 세정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구구단 해빈(왼쪽), 세정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노래로서 인정받는 사람이 되고 싶다”

그룹 구구단의 해빈과 세정이 26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2018년 목표를 이같이 밝혔다.

이날 세정은 “복면가왕에 나갔을 때 선배님들의 노련함은 이길 수 없는 것 같다”면서 “많은 깨달음을 얻을 수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를 들은 해빈은 “최근에 느끼는 건데 노래를 잘하시는 분들이 너무 많은 것 같다”며 “노래에 대한 고민이 많아졌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새벽까지 세정이랑 노래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밤 샐 뻔한 적이 많다”고 덧붙였다.

세정은 “그래서 2018년 목표로 ‘여러분들에게 좋은 노래를 들려주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스스로 다짐했다”고 말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