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라디오 DJ로 변신?…’가요대축제’도 워너원이 접수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그룹 워너원/제공=YMC엔터테인먼트

그룹 워너원/제공=YMC엔터테인먼트

그룹 워너원이 ‘2017 KBS 가요대축제’에 출연한다. 멤버 강다니엘은 라디오 DJ로의 변신을 예고했다.

2017년 한 해 간 ‘뮤직뱅크’에서 1위를 수상한 가수 중 엄선된 8팀은 오는 29일 여의도 KBS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2017 KBS 가요대축제’에서 단독 콘서트 형식의 무대를 펼친다. ‘뮤직뱅크’의 11월 넷째 주와 12월 첫째 주 1위를 차지했던 워너원은 ‘2017 KBS 가요대축제’의 출연을 확정하고 특별한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워너원은 6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데뷔한 11명의 보이그룹이다. 데뷔 전부터 뜨거운 인기를 얻은 것은 물론, 데뷔 쇼콘은 1분 만에 2만석이 매진됐다. 8월 발표한 데뷔 앨범 ‘1X1=1(TO BE ONE)’ 역시 음원 차트 상위권을 차지했으며, 음반은 발매 7일 만에 41만 장의 판매고를 올렸다. 이외에도 음악방송에서도 15관왕을 차지하는 등 신인 아이돌로서는 이례적인 행보를 보였다.

이후 워너원은 11월 발표한 리패키지 앨범 ‘1-1=0 (NOTHING WITHOUT YOU)’의 타이틀곡 ‘뷰티풀’로 ‘뮤직뱅크’에서 2관왕을 달성했다. ‘2017 KBS 가요대축제’에서도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특히 강다니엘은 라디오 DJ로 변신할 예정이다. 멤버들의 속마음 인터뷰까지 준비돼있어 기대감이 커진다.

‘2017 KBS 가요대축제’에는 워너원 이외에도 레드벨벳·마마무·방탄소년단·세븐틴·엑소·여자친구·트와이스까지 총 8팀이 콘서트 형식의 무대를 선보인다. KBS ‘더 유닛’에 출연 중인 참가자들과 선배 군단의 무대도 준비돼있다.

워너원이 출연하는 ‘2017 KBS 가요대축제’는 오는 29일 오후 8시 30분부터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