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효광, 생애 첫 마트 장보기..임신한 아내를 위해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캡처

‘쇼핑왕’ 우효광이 홀로 장보기에 나섰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은 아내 추자현 없이 혼자 마트에서 장을 보는 우효광의 모습을 담았다.

가장 먼저 좋아하는 초콜릿을 집어 든 우효광은 연달아 과자를 집었다. 추자현은 “결혼 후 혼자 장을 보는 건 처음일 것이다. 아빠가 돼가는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우효광은 이어 영양 식품에 눈길을 돌렸다. 임신한 아내를 위해서다. 그는 “영양가 있는 걸로 사야겠다”며 이전에는 보여주지 않았던 신중한 면을 보였다.

맥주 대신 우유를 집은 우효광을 보고 김숙은 “예전에는 맥주만 사더니 이젠 우유를 산다”며 감탄했다. 추자현은 “아이의 성별을 언제 알 수 있냐고 계속 물어본다. 아기 용품을 사고 싶어서 안달났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