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무도’ 지식인상 수상 “한 것도 없는데 민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 유시민이 솔직한 매력으로 웃음을 안겼다.

23일 방송된 ‘무한도전’에서는 2017년 올해를 빛낸 지식인으로 유시민을 꼽았다.

유시민은 “민망하다. 고등학교 이후 상이란 걸 받아본 적이 없었다. 한 것도 없는데 주니까 민망하다”라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후 멤버들은 최근 유시민의 활발한 방송활동을 언급했고 유재석은 “유시민 엔터 시장에 나오면 계약 조건이 좋을 거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썰전’과 ‘알쓸신잡’ 출연료 비슷하냐”고 물었다.

유시민은 “선비들은 또 돈 얘기 하기가”라고 망설이는 모습을 보였지만 “‘썰전’ 이후 통장에 큰 액수가 찍혀서 제작진에 전화해서 물어보니까 2회분이라고 하더라. 그래서 좀 실망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인기 있을 때 바짝 벌어야 한다”고 농담을 덧붙여 웃음을 더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