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생민, ‘연예가중계’서 ‘올해를 빛낸 사람’ 수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캡처

“‘연예가중계’를 빼놓고 이야기할 수는 없죠.”

방송인 김생민이 22일 오후 방송된 ‘연예가중계’에서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연예가중계’가 마련한 ‘올해를 빛낸 사람’ 트로피를 받으며 감동한 표정을 지었다.

‘연예가중계’는 게릴라 데이트의 주인공으로 김생민을 선택했다. ‘연예가중계’의 리포터로 활약 중이지만 최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만큼 리포터 김태진과 거리로 나섰다.

김생민은 거리에서 자신을 좋아하는 팬들을 만났고, 직접 만든 떡볶이를 선물했다.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사실 ‘게릴라 인터뷰’를 할 때는 아닌 것 같다”며 쑥스러워 했다.

이어 김태진은 “올해 KBS가 ‘연예대상’을 개최하지 않는다. 서운하지 않느냐”고 물었다. 김생민은 “상에 대한 욕심은 접은 지 오래됐다”며 덤덤한 듯 웃었다. 이후 ‘연예가중계’ 측이 마련한 트로피를 안으며 “정말 감사하다. ‘연예가중계’를 빼놓고 나를 이야기할 수 없다”고 말했다.

김생민은 끝으로 “큰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 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